서울중앙지검장 윤석열(사진 왼쪽)·법무부 검찰국장 박균택 임명

문재인 대통령이 이영렬 서울중앙지검장과 안태근 법무부 검찰국장 후임에 각각 윤석열 현 대전고검 검사, 박균택 현 대검찰청 형사부장을 임명했다.

19일 청와대에 따르면 윤 검사와 박 부장은 각각 서울중앙지검장과 법무부 검찰국장에 임명됐다.

'돈봉투 만찬' 사건 파문으로 사의를 표명한 이 지검장은 부산고검 차장검사로, 안 국장은 대구고검 차장검사로 전보됐다.

윤영찬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은 이날 춘추관에서 이 같은 내용의 법무부와 검찰 인사 내용을 발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