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회 정보위원회는 17일 전체회의를 열어 서훈 국가정보원장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오는 29∼30일 열기로 결정했다.

이철우 정보위원장은 "문재인 대통령 공약이 해외정보와 국내정보를 분리하겠다는 것인데 세계적 추세가 국내외 분리한 곳도 도로 합쳐야 효과가 있다는 것"이라면서 "(국내외) 분리는 대공수사 약화를 가져온다. 그 부분을 철저히 따질 것"이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