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선 열기가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21일 대선후보 부인들이 남편 지지를 호소하고 있다. 왼쪽부터 목포 노인복지관을 찾은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후보 부인 김정숙 씨, 부산 동래시장을 방문한 홍준표 자유한국당 후보 부인 이순삼 씨, 광주 빛고을건강타운에서 배식 봉사에 나선 안철수 국민의당 후보 부인 김미경 씨.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