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은행은 삼성전자 갤럭시S8·갤럭시S8+ 출시에 맞춰 음성명령으로 금융거래를 할 수 있는 ‘음성인식 인공지능(AI)뱅킹, 소리(SORi)’에 홍채인증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21일 밝혔다. 홍채인증이 가능한 단말기(삼성전자 갤럭시 S8·갤럭시 S8+)를 보유한 우리은행 스마트뱅킹 고객이면 스마트뱅킹(원터치개인)에 로그인 후 생체(홍채)인증 서비스 이용등록 후 사용할 수 있다.

지난달 금융권 최초로 출시한 ‘소리(SORi)는’ 음성과 생체인증만으로 조회,송금,환전,공과금 납부가 가능한 음성인식 AI뱅킹이다. 기존에는 지문 생체인증서비스만 제공됐지만 이번에 홍채인증이 추가됐다. 우리은행의 ‘홍채인증 서비스’는 본점영업부, 연세금융센터, 중앙대학교지점, 숭실대학교지점, 국민대학교지점, 삼성타운금융센터 등 총 6개 영업점의 갤럭시 S8·갤럭시 S8+ 체험존에서 자유롭게 체험해 볼 수 있다.

안상미 기자 sarami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