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술은 공유하는 거야"…네이버, '엔지니어링 데이' 열어

입력 2017-04-21 10:57 수정 2017-04-21 10:57
AI, 딥러닝, 이미지 동영상 처리 기술 등
40여 개 최신 기술 사내 공유

[ 김하나 기자 ]네이버㈜가 21일 사내 기술 쇼케이스 프로그램 '네이버 엔지니어링 데이(NAVER Engineering Day) 2017'를 진행했다.

이 행사는 네이버 개발자들이 실무와 연구 과정에서 개발한 새로운 기술들과 노하우를 직원들에게 공유 소통하는 자리다. 기술의 가치를 높이고 한 단계 더 발전시키기 위해 마련된 사내 데뷰(DEVIEW) 프로그램이다. 기술 뿐 아니라 기술이 적용돼 출시된 서비스들도 엔지니어링 데이에 참여했다. 웨일, AiRS 등이 대표적이다.

작년에 이어 2회째를 맞는 이번 엔지니어링 데이에는 AI(인공지능), 분산 컴퓨팅을 활용한 딥러닝 기술, 이미지 동영상 처리 기술 등이 선보였다. 개발 효율을 높이고 서비스 성능 향상에 기여하고 있는 다양한 분야의 기술들이 소개됐다.

김하나 한경닷컴 기자 hana@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