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S글로벌과 14.74%…540억에
GS에너지와 GS글로벌이 20일 인도네시아 칼리만탄섬(보르네오섬) ‘BSSR 석탄광’ 지분 14.74%를 4500만달러(약 540억원)에 인수했다고 밝혔다.

BSSR 석탄광은 인도네시아 남부 및 동부 칼리만탄주에 한 개씩 총 두 개의 유연탄 광산으로 구성됐다. 매장량은 약 1억4000만t, 연간 생산량이 약 1000만t인 중대형 석탄광이다. 탄광 보유 지분에 따른 석탄 판매권을 확보한 GS에너지(지분 9.74%)와 GS글로벌(5%)은 생산한 석탄을 아시아 주요지역에 산업·발전용으로 공급할 계획이다.

BSSR 석탄광에서 생산되는 석탄은 저유황탄으로 상품성이 높다는 게 회사 측 설명이다. 석탄광이 해안에서 가까운 위치여서 운송이 편리해 원가경쟁력도 높을 것으로 기대된다.

GS칼텍스 최대주주로 에너지 사업 지주회사인 GS에너지는 인도네시아 진출로 동남아시아 지역거점을 확보함으로써 민간발전사업 등 다양한 에너지사업 관련 기회를 모색할 수 있게 됐다. 종합상사인 GS글로벌도 석탄광 지분 투자를 계기로 기존 석탄 거래사업 역량을 한층 강화할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김보형 기자 kph21c@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