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 측 공보단장 박광온 의원이 문재인펀드의 2차 모집을 준비중이라고 밝혔다.

박 의원은 19일 자신의 SNS에 "어제는 '문재인 1번가'가 서버폭주로 다운되더니 오늘은 '문재인펀드'가 사고쳤다"고 말했다.

그는 "많은 참여와 지지에 감사드린다"며 "문재인펀드가 이렇게 빨리 마감될 지는 몰랐다"고 설명했다.

박 의원은 이어 "기다리고 계셨던 분들께 너무 죄송하다"며 "문재인 펀드 2차 모집을 준비 중이니 조금만 기다려 주시면 결정되는대로 말씀드리겠다"고 향후 계획을 밝혔다.

'문재인펀드'는 문 후보의 선거자금을 모금하기 위해 민주당 대선후보선거대책위원회가 출시한 펀드로 이날 오전 9시 출시 후 한 시간여 만에 1차 목표액인 100억 원 모금을 완료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안녕하세요. 김소현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