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기웹툰 '레바툰' 모바일게임 출시
웹툰업체 레진엔터테인먼트가 모바일게임 시장에 진출했다.

17일 레진엔터테인먼트는 웹툰플랫폼 레진코믹스에서 연재 중인 웹툰 ‘레바툰’(작가 레바)의 캐릭터를 활용한 모바일 미니게임 ‘레바런’(사진)을 구글 안드로이드용 앱(응용프로그램)으로 출시한다고 밝혔다. 레바런은 레진코믹스 웹툰 레바툰에 등장하는 캐릭터를 주인공으로 한 모바일 미니게임. 캐릭터가 각종 장애물을 극복하며 달리는 내용이다. 별도의 이용 요금은 없고 원할 경우 주인공을 꾸미는 아이템을 구매할 수 있다.

레바툰은 2015년 초부터 레진코믹스에서 연재돼 지금까지 약 7000만 조회를 기록하는 등 일상 개그 장르에서 가장 높은 인기를 끌고 있는 웹툰이다. 레진엔터테인먼트가 자사 서비스 웹툰을 활용해 직접 게임을 개발해 선보인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임원기 기자 wonki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