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상민母, 이상민 / 사진=SBS '미운 우리 새끼' 방송화면

가수 이상민이 '미운 우리 새끼' 에 첫 등장해 남다른 존재감을 과시했다.

16일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의 어머니는 "빚이 그렇게 많이 있다고 했을 때 믿어지지 않았다"며 "부도가 나면 바로 잡혀가는 줄 알았다. 지금도 생각하면 떨린다"고 말했다.

이상민의 어머니는 이후 스튜디오에 등장해 다른 어머니들과 인사를 나눴다. 또 이날 게스트로 등장한 안재욱을 향해 "이상민 결혼식 때 보고 처음 본다"고 말했다.

이에 가수 토니안의 어머니는 "그 결혼 뭐하러 했을까?"라고 돌직구를 날렸다.

이를 듣던 이상민의 어머니는 "내가 하지 말랬는데 기어코 했다"며 "당시 아들이 나이가 어리니까 천천히 하라고 했었다"고 맞받아쳤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