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 DMC에 수술혁신센터 설립
서울시는 수술로봇 다빈치로 잘 알려진 로봇수술 세계 1위 기업 인튜이티브서지컬과 100억원 규모의 투자유치 양해각서(MOU)를 맺었다고 10일 밝혔다.

서울시에 따르면 인튜이티브서지컬은 3년 동안 882만달러(약 100억원)를 투자해 국내외 의료인을 대상으로 로봇 수술 장비를 이용한 수술 교육과 로봇 수술 기술을 개발하는 역할 등을 담당하는 ‘수술혁신센터’를 상암 DMC 첨단산업센터에 설립한다. 이 밖에 앞으로 5년간 최대 60명을 고용하는 등 의료기기 분야 전문가 양성에도 기여한다는 계획이다.

박상용 기자 yourpenc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