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과 SK브로드밴드는 다음달 11일 오후 8시부터 15일 낮 12시까지 전산 시스템 교체 작업으로 주요 업무를 일시 중지한다고 10일 발표했다.

이 기간에 SK텔레콤 대리점, 온라인 사이트, 고객센터 등에서 신규 가입과 번호이동, 해지, 요금 납부, 사후서비스(AS) 등의 업무가 중단된다. 다만 기존에 이용하던 휴대폰, 유선전화, 인터넷, 멤버십 할인 서비스 등은 정상적으로 유지된다. 고객센터를 통해 통화 품질 상담, 분실 신고 등도 가능하다.

SK텔레콤 관계자는 “5월11일 이전에 필요한 업무를 봐둬야 한다”며 “5월에 해외여행을 계획하는 경우 미리 로밍 서비스에 가입하는 것을 권한다”고 말했다.

SK브로드밴드도 신규 가입, 변경, 해지, 요금 납부 등 관련 업무를 일시 중단한다. 장애 관련 접수와 처리는 이뤄진다.

안정락 기자 jra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