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KBS 2TV 캡처

배우 류수영이 결혼 후 신혼생활을 솔직하게 털어놨다.

지난 25일 방송된 KBS 2TV '연예가중계'에서 류수영의 게릴라 데이트가 공개됐다.

박하선과 결혼한 류수영은 팬들의 스킨십 수용 여부에 대해 "안된다. 2달 전에 큰 변화가 생겼다"며 웃었다. 또 "여자친구 있냐'는 시민의 질문을 받아 웃음을 자아내기도 했다.

류수영은 결혼생활에 대해 "많이 싸웠다. 전에는 넘어갔던 것들을 서로간에 약간씩 더 하게 된다. 맞춰가는 과정인 것 같아서 괜찮다"고 말했다. 그는 아내 박하선에게 "많이 사랑해줘서 감사하고 나와 결혼해줘서 감사해. 앞으로 잘할게. 고마워"라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