실력파 감성밴드 핸드(HAND)의 세 번째 디지털 싱글 '두개의 봄'이 오늘(23일) 정오 전격 발매됐다.

이번 앨범의 타이틀곡 '뷰리풀 걸(BEAUTIFUL GIRL)'은 봄내음처럼 상큼하고 싱그러운 사랑 이야기다. 중독성 있는 멜로디와 신나는 펑키 리듬에 달달한 가사를 담아내 설레는 사랑을 표현했다.

두 번째 곡 '나는 그 사람이 아프다'는 시린 사랑의 기억을 애절하고 절제된 보이스로 담아내 사랑에 아파하는 많은 사람들의 마음을 울린다.

이번 싱글 앨범은 크레에이티브 음악팀 '촌것들'의 리더이자 핸드의 베이시스트 이형성이 오랜 기간 준비했으며, 작사가 및 프로듀서 '다시봐도 촌놈'이 참여해 앨범의 완성도를 높였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