류현경 박성훈 열애 인정 /사진=한경DB, BH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배우 류현경과 박성훈이 목하 열애 중이다.

21일 류현경, 박성훈 소속사 측은 보도자료를 통해 "지난해 연극 '올모스트메인'에 출연한 것을 계기로 최근 연인 사이로 발전하게 됐다"라고 밝혔다.

지난 3일 '두시의 데이트 지석진입니다'에 출연한 류현경은 이상형에 대한 질문에 "마음이 예쁜 사람을 좋아한다"라고 밝힌 바 있다.
류현경의 연인이 된 박성훈은 연극 ‘히스토리 보이즈’, ‘모범생들’, '프라이드', '옥탑방 고양이', ‘유도소년’ 등 무대에서 활약했다. 드라마 '쓰리데이즈', ‘육룡이 나르샤’, ‘질투의 화신’ 등을 통해 시청자들에게 눈도장을 받았다.

류현경은 1996년 SBS 드라마 ‘곰탕’으로 데뷔한 뒤 ‘김약국의 딸들’, '일단 뛰어', '심야 병원', '더 러버', '국수의 신', 영화 ‘신기전’, ‘방자전’, '열정같은 소리하고 있네' 등 스크린과 브라운관을 오가며 연기자로 활동 중이다. 최근 박정민과 영화 ‘아티스트:다시 태어나다’로 스크린에 복귀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