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베저스 CEO, 한국미래기술 개발 로봇 조종 '화제'

입력 2017-03-21 07:00 수정 2017-03-21 07:01

Jeff Bezos 트위터

세계에서 5번째 부자인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의 CEO(최고경영자) 제프 베저스가 한국 중소기업이 만든 로봇에 올라타고 기뻐하는 모습이 화제다.

베저스는 20일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아마존의 '마스(MARS) 2017' 콘퍼런스에서 한국미래기술이 공개한 '메소드-2' 로봇의 조종석에 올라타 직접 로봇을 조종했다.

그는 로봇 조종석에서 보낸 트윗에서 "한국미래기술 덕분에 엄청나고 거대한 로봇의 조종사가 됐다"고 말했다. 그가 메소드-2에 올라 로봇의 팔과 다리 등을 조종하는 모습은 참가자들이 촬영한 동영상으로 순식간에 온라인에 번졌다.

IT 전문매체 더버지는 "한국미래라고 불리는 한국 기업이 개발한 메소드-2 로봇은 지난해 12월 동영상과 사진이 공개되면서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주인공 같은 외모로 시선을 끌었다" 며 "이 로봇을 디자인한 비탈리 불가로프는 고스트 인 더 셸, 트랜스포머 4와 같은 영화에서 일한 컨셉 아티스트"라고 전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