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식당' 제작발표회 / 사진 = 변성현 기자

배우 이서진이 정유미가 '윤식당'촬영을 힘들어했다고 폭로했다.

20일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에서 열린 tvN 새 예능프로그램 '윤식당'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배우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 나영석 PD, 이진주 PD, 김대주 작가가 참석했다.

이날 정유미는 "나는 예능 프로그램이 처음이다. 작은 한식당을 운영한다는 이야기를 들어서 궁금하기도 하고 내가 좋아하는 선배님을 가까이서 볼 수 있는 기회가 될 수 있을 거라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이어 "며칠 더 했으면 좋겠다는 생각도 했다"고 덧붙였다.
이에 이서진은 "정유미는 예능도 처음이고 선생님들과의 호흡도 처음이다. 그래서 힘들었을 것"이라며 "많이 힘들어한 것을 알고 있는데 며칠 더 했으면 좋겠다고 말하니 웃음이 나온다"고 말했다.

'윤식당'은 신구, 윤여정, 이서진, 정유미가 인도네시아 발리의 인근 섬에 작은 한식당을 열고 운영하는 이야기를 담은 리얼리티 예능이다. 오는 24일 밤 9시 20분에 첫 방송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