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의당 대선주자인 안철수 전 대표·손학규 전 민주당 대표·박주선 국회부의장은 20일 2차 대선 예비후보 합동토론회에 참석해 지지를 호소한다.

국민의당 주자들은 이날 오후 1시30분부터 서울 광화문 TV조선에서 열리는 토론회에 참석해 열띤 토론을 벌일 예정이다.

안철수 전 대표는 이어 오후 7시30분 마포구 카톨릭청년회관에서 진보성향 연예인으로 알려진 김제동 씨와 정책토론회를 한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