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 형님' 한은정 헨리

'아는 형님' 헨리와 한은정이 찰떡 같은 호흡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지난 18일 방송된 JTBC ‘아는형님’에서는 새로운 전학생으로 한은정과 헨리가 출연했다.

이날 헨리는 여성에게 대시하는 방법에 대해 설명하면서 한은정과 로맨틱한 상황을 연출했다.

헨리는 한은정을 향해 "워후 베이비"라고 말했고 서장훈은 “너 고소당한다”고 거들었다.

이어 헨리는 한은정에게 “거기 안 아프냐. 천국에서 떨어질 때 안 아팠느냐”며 “수술 되게 잘 됐네요”라며 다가가더니 “날개 없어지는 수술”이라고 말해 한은정을 심쿵하게 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