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조7' 김구라 박명수 /사진=변성현 기자

방송인 김구라가 박명수의 시술을 언급해 웃음을 자아냈다.

17일 오전 서울 영등포구 타임스퀘어 아모리스홀에서 열린 tvN 새 예능프로그램 '공조7' 제작발표회를 통해서다. 이 자리에는 전성호 PD를 비롯해 이경규, 박명수, 김구라, 서장훈, 은지원, 권혁수, 이기광이 참석했다.

이날 김구라는 "나는 나이를 먹는 것을 자연스럽게 받아들인다"며 "나와 비슷한 동년배가 지방재배치를 했다고 했을 때 이해가 안 됐다. 그 자체가 인생에 있어서 중요한가"라고 말했다.
이어 "올해 내 아들이 대학을 들어갔다. 항상 나이를 이야기하는 것에 주저하지 않는다. 나는 48살이다. 60을 앞둔 이경규 선배님이 제일 부럽다. 이 험난한 연예계에서 그렇게 버티셨다"고 밝혔다.

'공조7'은 강제로 콤비가 된 출연진들이 치열한 배틀을 통해 최고의 예능인 콤비로 거듭나는 과정을 담은 리얼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오는 26일 밤 9시 20분 첫 방송된다.

한예진 한경닷컴 기자 genie@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