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변성현 기자 ] 댄스팀 디아나, 램페이지가 16일 오후 서울 서교동 하나투어 브이홀에서 열린 K-POP 섹시콘서트 외국인관광공연상품 'SHAKE 2017(쉐이크 2017)' 최종 리허설에 참석해 공연을 펼치고 있다.

변성현 한경닷컴 기자 byun84@hankyung.com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한경닷컴 사진기자 변성현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