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진=루아엔터테인먼트

연예계 대표 부부 비와 김태희의 결혼 생활이 전해졌다.

지난 15일 오후 방송된 E채널 예능프로그램 '용감한 기자들 3'에서 한 연예부 기자는 "김태희-비 부부는 현재 신혼집을 구하지 못한 상태다. 그래서 김태희는 비의 아버지, 여동생과 함께 살고 있다"라고 전했다.

이어 "'김태희 시집살이하는 거 아니냐'라는 말을 들을 거 같은데 전혀 아니라고 한다. 또 김태희는 본인의 요리 실력을 끝까지 숨겼다"라고 덧붙였다.

사진=E채널 '용감한 기자들' 방송화면 캡처

이에 김태현은 "비는 김태희의 내조를 받고 있냐"라고 물었고, 기자는 "반대다. 김태희는 털털하고 세심하게 챙기지 않는 반면 비는 기사를 일일이 체크해서 김태희한테 보내준다고 한다"라고 답했다.

특히 기자는 "연기는 김태희가 먼저 시작했지만 할리우드 진출은 비가 먼저 하지 않았냐. 김태희의 할리우드 진출을 돕기 위해 관계자와의 만남을 주선했다고 한다"라고 밝혔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