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분양 포커스]

진주 최초 글로벌 호텔체인

입력 2017-03-16 16:44 수정 2017-03-16 16:44

지면 지면정보

2017-03-17D3면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
진주지역 최초로 글로벌 호텔체인 브랜드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이 성황리에 분양 중이다. 한국자산신탁이 시행하고 라온건설이 시공하는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은 경남 진주시 동성동 212-11번지 일원에 위치하며, 지하 2층~지상 16층 전용면적 21~33㎡ 총 128실로 구성된다.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은 프랑스에 본사를 두고 있는 세계적인 호텔체인 브랜드 ‘루브르호텔그룹’과 만나 경쟁력을 강화했다. ‘루브르호텔그룹’은 세계 5대 최상급 글로벌 호텔체인 기업으로 전 세계 50여 개국에 약 1,200여 개 이상의 호텔을 운영 중이다.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의 최대 장점은 진주시 대표 관광지와 인접해 풍부한 배후수요를 확보했다는 것이다. 관광객 수요가 많은 진주성, 국립진주박물관과 도보거리로 가까운데다 호텔 앞 남강에는 연간 40만명이 방문하는 진주 남강 유등축제가 열린다. 더불어 진주혁신도시가 반경 6km 이내 위치해 있어 300여 개 유관기관의 이전에 따른 비즈니스 수요까지 예상된다.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은 진주시 도심 중심지에 위치해 각종 교통망과 생활인프라 이용이 편리하다. 백화점, 극장, 터미널 등이 위치한 주요상권과 가깝다. KTX 진주역까지 차량을 이용해 15분이면 닿을 수 있고, 진주IC와 문산IC 등 도로를 통한 광역 교통망도 편리하다. 남해고속도로와 사천공항도 인접해 전국 어디로든 빠르게 이동 가능하다.

이와 함께 진주 유일의 글로벌 호텔체인 브랜드에 맞는 특급설계로 경쟁력을 높였다. 다양한 고객의 니즈에 맞춘 6개 타입의 다양한 구성이 눈에 띈다.

한편 ‘골든튤립 에센셜 남강’ 분양홍보관은 현장(경남 진주시 동성동 212-11번지)에 마련되어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