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언 전 여친 추정 인스타그램

래퍼 아이언의 전 여자친구로 추정되는 SNS가 네티즌들의 이목을 사로잡았다.

아이언은 지난 14일 여자친구 폭행 혐의 보도가 나간 뒤 한 매체와 인터뷰에서 "그 친구의 가장 큰 문제점은 마조히스트라는 점"이라며 "늘 저한테 폭력을 요구했다. 그래야만 만족을 한다고 했다. 상해에 대한 것은 결코 폭행이 아니었다“고 밝혔다.

이 가운데 아이언의 전 여자친구 A씨로 추정되는 여성의 인스타그램 계정이 알려졌다. 여기에는 파격적인 노출을 한 화보들과 여성의 혈흔이 묻은 속옷 등 기괴한 사진들이 게재돼 충격을 안겼다. 현재 해당 인스타그램은 비공개로 전환된 상태다.

또 A씨의 남자친구 B씨는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합의할 생각이 없다고 강조하며 아이언의 친 누나가 A에게 보낸 메시지도 첨부해 파장을 예고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