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 사진=한경DB

청와대는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이 대북 공조 강화를 위해 오는 15~16일 미국을 방문한다고 14일 발표했다.

김 실장은 방미 기간 허버트 맥마스터 미국 국가안보보좌관과 만나 북한의 핵·미사일 위협에 대한 대응 방안 등을 협의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