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그룹 빅뱅 태양이 지난13일 오후 서울 자양동 롯데시네마 건대입구에서 열린 영화 '비정규직 특수요원'(감독 김덕수, 제작 스톰픽쳐스코리아) VIP시사회에 참석해 포토타임을 갖고 있다.

한채아, 강예원, 주연의 '비정규직 특수요원'은 보이스피싱 일망타진을 위한 국가안보국 댓글요원 '장영실'(강예원 분)과 사건 해결이라면 물불 가리지 않은 경찰청 형사 '나정안'(한채아 분)의 불편하고 수상한 합동수사를 그린 언더커버 첩보 코미디 영화로 오는 16일 개봉 예정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