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소은 기자] GS건설이 개최한 싱글남녀 미팅 이벤트가 성황리에 마무리됐다.

GS건설은 화이트데이를 3일 앞둔 지난 11일 토요일 서울 종각역 그랑서울몰에서 '로맨틱 화이트데이&스프링 in 그랑서울' 행사를 열었다. 이 이벤트는 맛집탐방과 미팅을 결합한 이색적인 행사로 그랑서울 몰 활성화를 위해 개최됐다.

행사에 참여한 300여명의 남녀 참가자들은 동성 2인1조로 그랑서울에 입점된 고급 음식점을 돌며 이성과 미팅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맛집 입장 시 스탭에 의해 남녀 2:2로 자리가 배치되어 자연스럽게 음식을 맛보며 대화를 하게 된다. 화이트데이 콘셉트에 맞춰 사탕이벤트, 화이트데이 포토월 이벤트, 럭키드로우 이벤트, 고백 이벤트 등 다양한 프로그램도 진행됐다.
이번 행사는 GS건설이 주최한 7번째 미팅이벤트로 매회 참가신청이 매진되는 등 싱글 직장인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이번 행사까지 누적 참가자수만 2000여명이 넘었다.

행사를 기획한 김동삼 GS건설 부장은 "고급스럽고 다양한 맛집이 있는 그랑서울 몰을 데이트 명소로 알리고자 기획했다. 젊은 직장인들 사이에서 이슈가 되며 큰 효과를 얻고 있다"고 답했다.

한편 그랑서울의 미팅 이벤트는 다가오는 5월에도 로즈데이를 기념하여 개최될 예정이다.

이소은 한경닷컴 기자 luckysso@hankyung.com
부동산팀 이소은 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