첼시, 캉테 결승골 덕에 맨유에 승리

첼시가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를 누르고 FA컵 4강에 올랐다.

첼시는 14일(한국시간) 영국 런던 스탬포드 브리지에서 열린 2016-2017시즌 에미레이츠 FA컵 8강에서 맨유에 1대 0으로 승리했다.

전반 35분 맨유의 에레라가 첼시의 아자르를 넘어트리는 바람에 두 번째 경고를 받고 퇴장 당한 것이 결정적으로 작용했다.

이어 첼시는 후반 6분 은골로 캉테가 오른발 중거리 슈팅으로 결승골을 내며 승리를 거뒀다.

안토니오 콘테 첼시 감독은 지난해 10월 프리미어리그 9라운드에 이어 재차 맨유를 격파했다.

이에 첼시는 최근 11경기 무패(9승 2무)를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