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S2 예능프로그램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2'에 출연한 장진영 트레이너가 화제다.

지난 10일 방송된 KBS2 '언니들의 슬램덩크 시즌2'에서는 '언니쓰' 멤버들이 SM엔터테인먼트 소속 장진영 트레이너에게 처음으로 1대 1 보컬 레슨을 받았다.

과거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공민지가 레슨을 받는 과정에서 장진영 트레이너는 "우리 사이에는 건널 수 없는 선이 있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공민지는 과거 2NE1활동 시절 중저음대 구간을 많이 맡아 상대적으로 고음이 약한 단점을 토로했다.
이에 장진영과 공민지는 관련 고민 해결을 위해 함께 노력했다.

이후 전소미는 목소리를 크게 내기 어려운 고민이 있음을 장진영에게 고백했다.

전소미는 "I.O.I로 갑작스레 데뷔하며 튀는 목소리를 멤버들 사이에서 중화시키는게 부담스러웠다"며 "어느 순간부터 조심스러워졌다"고 말했다.

장진영은 전소미에게 맞장구치며 긴장을 풀어주기 위해 노력했다. 장진영은 전소미에게 "모든 연습생들이 눈치를 보고 기 죽곤 한다"고 격려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