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자 인스타그램

다이나믹 듀오 최자가 설리와 결별 후 SNS를 재개했다.

10일 최자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백숙 사진 한 장을 게재했다. 별다른 설명없이 엄지손가락을 치켜든 이모티콘을 여러 개도 작성했다.

설리 역시 결별 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해맑고 순수한 모습이 담긴 사진을 여러장 게재해 눈길을 끌었다.

최자는 지난 6일 소속사를 통해 결별을 인정하며 "이제 함께 했던 순간들은 좋은 추억으로 간직하며, 각자의 위치에서 동료이자 친구로서 서로의 미래를 응원 할 것"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