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스피가 연일 최고가를 경신하는 삼성전자의 저력에 나흘 만에 2,100선에 올라섰다.

8일 오전 9시 32분 현재 코스피는 전날보다 6.85포인트(0.33%) 2,100.90을 나타내고 있다. 지수는 전날보다 1.78포인트(0.09%) 내린 2,092.27로 출발해 2,100선을 돌파했다.

유가증권시장에서 외국인은 홀로 30억원어치를 순매수하며 지수를 끌어올리고 있다. 개인과 기관은 각각 46억원, 49억원어치를 순매도 중이다.

삼성전자(1.00%)는 사흘째 상승세를 이어가며 장중 최고가(203만원)을 작성했다. 삼성전자는 전날 장중(201만6000원)은 물론 종가(201만원) 기준으로도 역대 최고치를 기록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