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한국당은 8일 오전 국회에서 긴급 비상의원총회를 소집하고 사드(THAAD·고고도미사일방어체계) 배치를 환영하는 당의 입장을 밝힐 예정이다. 사드배치에 대해 '전략적 모호성'을 주장한 더불어민주당 대선주자 문재인 전 대표를 규탄하는 입장도 밝히기로 했다.

자유한국당은 "사드배치가 진행되는 상황에서 집권 여당으로서 적극적으로 환영하는 입장을 밝히고, 한국의 안보 주권에 대한 중국의 간섭과 문 전 대표의 '전략적 모호성' 유지 입장을 두고 규탄의 장을 마련하겠다"고 설명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