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레이브 걸스 쇼케이스, 사진/ 변성현 기자 byun84@hankyung.com

걸그룹 브레이브걸스가 섹시한 골반을 만드는 비법을 공개했다.

브레이브걸스가 7일 오후 네 번째 미니앨범 '롤린(ROLLIN)' 발매 기념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이날 멤버 은지는 "(지난 앨범) 하이힐 끝나고 살이 쪘다. 식단 관리를 통해 체중 관리를 열심히 했다. 골반 라인을 키울 수 가 없어서 운동을 통해 허리를 잘록하게 만들었다"고 말했다.

이어 "식단 관리도 꾸준히 하고 있다. 자기 전 4시간 전에는 절대 먹지 않는다"고 덧붙였다.


한편 브레이브걸스 타이틀 곡 '롤린'은 트로피컬 하우스를 접목시킨 업템포의 EDM(일렉트로닉댄스뮤직)곡으로 사랑하는 사람의 곁을 맴도는 내용을 담고 있다. 7일 오후 방송되는 SBS '더쇼'를 통해 본격적인 앨범 활동에 돌입한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