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최자 사진= 한경닷컴 DB

연예계 대표 나이차이 극복 커플로 꼽히던 f(x) 전 멤버 설리와 다이나믹 듀오 멤버 최자가 결별한 것으로 전해졌다.

6일 연예계 복수의 관계자 등에 따르면 설리와 최자는 바쁜 스케줄 등으로 최근 결별했다.

최자의 소속사 아메바 컬쳐 측은 "두 사람은 바쁜 스케줄과 서로 다른 삶의 방식으로 인해 자연스럽게 소원해지게 됐다"며 "함께 했던 순간들은 좋은 추억으로 간직하며, 각자의 위치에서 동료이자 친구로서 서로의 미래를 응원 할 것"이라고 밝혔다.
설리와 최자는 2014년 8월 연애 사실을 인정하면서 14살의 나이 차이로 화제를 낳았다. 설리와 최자는 꾸준히 소셜네트워크서비스(SNS)를 통해 연애 과정이 담긴 사진을 올리며 연예계 대표 커플로 자리잡았으나 2년 7개월 만에 각자의 길을 걷게 됐다.

설리는 2005년 SBS 드라마 '서동요'로 아역 배우로 데뷔했고, SM엔터테인먼트 소속 걸그룹 걸그룹 f(x) 멤버로 활약했다. 탈퇴한 후에는 배우로 활동하고 있다.

최자는 2000년 CB Mass 1집 앨범으로 데뷔했고 다이나믹듀오의 멤버로 활동하고 있다.

사진=설리 인스타그램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