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관진

김관진 청와대 국가안보실장과 허버트 맥마스터 미국 국가안보보좌관은 6일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와 관련해 강력하고 실효적인 대북제재·압박을 위해 양국간 공조를 강화하기로 했다.

김 실장과 맥마스터 보좌관은 이날 오전 10시 45분(우리 시간)부터 15분간 긴급 전화 통화를 가졌다.

양측은 북한의 탄도미사일 발사에 대해 강력히 규탄한 뒤 북한 핵·미사일 대응 방안과 관련, 김 실장의 방미시 심도 있는 협의를 진행하기로 했다.

김 실장은 지난 1일 맥마스터 보좌관과의 통화에서 가급적 빠른 시일 내에 미국을 방문하겠다는 입장을 밝힌 바 있다.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newsinfo@hankyung.com
공연, 전시, 신간, 이슈, 연예 등 담당합니다. 네이버 맘키즈 '못된 엄마 현실 육아' 워킹맘 육아에세이 연재중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