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은 너무합니다' 엄정화, 구혜선에 "저 남자 나 줘요"(사진='당신은 너무합니다' 캡쳐)

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 구혜선의 남자친구 재희를 두고 엄정화와 구혜선의 갈등이 시작됐다.

5일 방영된 MBC 주말드라마 '당신은 너무합니다'에서는 유지나(엄정화 분)가 정해당(구해선 분)에게 조성택(재희 분)과의 이별을 요구했다.

앞서 유지나는 연봉선(이재은 분)의 실수로 난처한 상황에 처했다. 이에 정해당의 아버지인 정강식(강남길 분)이 유지나를 찾아가 용서를 구하면서 유지나의 마음이 풀리고, 정해당에게 더 마음을 열게 된다.
정해당과 가까워진 유지나는 정해당의 남자친구 조성택과 함께 캠핑을 떠난다. 캠핑장에서 유지나는 자신을 위로해주는 조성택에게 미묘한 감정을 느끼게 된다. 이에 유지나는 본인을 좋아하는 박성환(전광렬 분)을 만나 조성택에 대해 고백한다.

이 가운데 일을 마치고 유지나의 집을 방문한 정해당은 우연히 유지나의 집으로 들어가는 조성택을 보게 되고 그 이유를 궁금해 한다. 집으로 돌아온 유지나는 정해당과 마주치자 "저 남자 나 줘요, 아무래도 저 남자와 한 번 살아봐야겠어요"라며 조성택과의 이별을 요구한다.

2회 만에 갈등 요인을 던진 빠른 스토리 전개 덕에 '당신은 너무합니다'는 시청률 14.6%(닐슨 전국 기준)를 기록했다. 드라마는 앞으로 스타가수 유지나와 그 모창가수 정해당의 이야기를 흥미진진하게 다룰 계획이다.

한경닷컴 스포츠연예팀 newsinf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