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원상사(248,5000 0.00%)는 지난해 연결 기준 영업이익이 227억8582만원으로 전년 대비 23.49% 증가했다고 23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3017억원, 당기순이익은 264억원으로 각각 26.02%, 55.38% 늘었다.

미원상사는 이날 주가안정 및 주주가치 제고를 위해 자사주 8006주를 장내 취득 후 소각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소각예정금액은 주당 24만원으로 취득예정금액은 19억2144만원이다. 취득예상기간은 이달 24일부터 오는 5월23일까지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