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스타`에 배우 심소영이 출연해 재치 있는 입담으로 눈길을 끌었다.22일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 심소영은 화려한 이력을 밝히며 모두를 놀라게 했으며 독특한 매력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사로잡기도 했다.그는 현재 방송뿐만아니라 다양한 매체에서 모델, 배우 등으로 활발한 활동하고 있는 가운데 과거 아나운서 준비까지 했다고 밝혀 더욱 관심을 모으고 있다.지난해 한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심소영은 "원래 아나운서 준비를 했었다. 한국에 와서 아나운서 아카데미도 다니고 SBS 아나운서 시험도 2차까지 갔었다가 떨어졌다"라고 전했다.하지만 그는 이어 "뭔가 아나운서는 심소영이라는 색깔이 많이 사라지는 것 같더라. 그런데 모델은 색깔을 진하게 만들어주는 직업이잖냐. 그럼 부분이 되게 매력 있는 것 같아서 좋았다"라고 사연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온라인속보팀 윤형식기자 onlinenews@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IT주 4분기 `깜짝실적`, 실적 성장세 언제까지ㆍ박태남 KBS 아나운서 지병으로 별세.. 향년 59세ㆍ전국 땅값 금융위기 후 최고 상승… 4.9%↑ㆍ산업투자 아이디어, `소셜카지노` 성장 주목ㆍ`라디오스타` 출연 심소영, 아버지와 함께 한 다정한 한때 "말 잘 듣는 딸이.."ⓒ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