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팀] 윤종신과 지코가 뭉쳤다.

가수 윤종신의 월간 음악 프로젝트 ‘월간 윤종신’ 2월호 ‘와이파이(Wi-Fi)’가 2월24일 발매된다.

윤종신은 자신의 SNS를 통해 래퍼 지코가 참여한 ‘월간 윤종신’ 2월호 소식과 함께 앨범 커버를 공개했다.

앨범 커버는 회색빛 거리의 풍경을 담아 쓸쓸하고 잔잔한 곡의 분위기를 전했다. 이번 2월호 ‘와이파이’의 장르는 포크, 주제는 이별이다.

올해 ‘월간 윤종신’의 첫 피처링 아티스트로 참여한 지코는 그룹 블락비 및 솔로 앨범의 작사, 작곡은 물론 프로듀싱까지 직접 하는 실력파 뮤지션.
힙합뿐만 아니라 발라드, R&B 등 장르의 경계 없이 세련된 음악을 보여주고 있으며, 내는 앨범마다 좋은 성적을 거두며 지코라는 브랜드를 확고히 다지고 있다.

이번 2월호에서 랩 메이킹 및 피처링에 참여한 지코는 발라더 윤종신과 어떤 시너지를 보여줄지 벌써부터 기대를 모은다.

윤종신은 그동안 ‘월간 윤종신’을 통해 다양한 래퍼들과 협업을 선보인 바 있다.

타블로, 빈지노, 개코, 스윙스, 위너 송민호, 한해, 키디비 등 각양각색의 래퍼들과 컬래버레이션을 통해 실험적이고 자유로운 음악을 보여준 윤종신은, 이번 호에서도 기존 포크와는 색다른 분위기를 보여줄 계획이다.

한편, 윤종신과 지코가 함께한 ‘월간 윤종신’ 2월호 ‘와이파이’는 오는 24일 자정(0시), 각종 음원 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사진제공: 미스틱엔터테인먼트)

bnt뉴스 기사제보 star@bntnews.co.kr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