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일제지(1,34095 +7.63%)는 20일 한국거래소의 현저한 주가급등과 관련한 조회공시에서 "안희정 도지사와 아무 연관성이 없다"며 "주가 급등과 관련해 별도로 공시할 중요한 정보가 없다"고 답변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한경닷컴 김은지 기자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