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우 김규리가 SNS를 통해 잘못된 열애 소식을 정정했다.김규리는 1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자고 일어나니 아름다운 일들이 벌어졌네요. 열애설의 주인공이 되다니. 항상 꿈꾸는 일이지만 사실이 아니에요”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앞서 한 매체는 김규리가 사업가 남자친구와 수개월째 열애중이라고 보도했고, 이를 인정하는 소속사 관계자의 입장이 나왔다.하지만 김규리는 현재 소속사가 없는 관계로, 이전에 일을 맡았던 관계자가 잘못된 정보를 제공한 것으로 알려졌다.김규리는 “예쁜 사랑이 생기면 그때 말씀드릴께요”라며 “참고로 회사 측에서 입장을 발표했다는데, 저는 소속사가 없어요. 한바탕 꿈을 꾼 것만 같아요”라고 적었다.한편 김규리는 드라마 ‘유리구두’ ‘앙큼한 돌싱녀’ ‘우리 갑순이’ 등에 출연했다.김현경기자 khkkim@wowtv.co.kr한국경제TV 핫뉴스ㆍ추격보다는 상승후 눌림목 이용한 매매 진행ㆍ‘월계수 양복점 신사들’ 조윤희, 여신美 폭발한 스틸 컷 공개 ‘심쿵’ㆍ한정석 판사 이재용 부회장 구속, 이상호 발언 "왜 눈물이 날까? 경의를 표합니다" 깊은 공감ㆍ"김정남 살해 여성 용의자는 나이트클럽 호스티스"ㆍ불확실성의 시대, 실적이 답이다. (ll)ⓒ 한국경제TV,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