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 벼르는 트럼프 "정말 정말 중요한 사안"

입력 2017-02-17 17:59 수정 2017-02-18 06:06

지면 지면정보

2017-02-18A1면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또다시 북한을 언급하며 “정말 중요한 사안”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16일(현지시간) 백악관에서 열린 기자회견에서 정보당국이 러시아 관련 정보를 언론에 유출한 것을 비판하며 “북한을 다룰 때 이런 일이 발생하면 어떻게 되겠느냐”며 이같이 언급했다. 이어 “중동을 보면 재앙이고, 북한도 있는데 우리는 이 모든 문제를 잘 다룰 것”이라고 강조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구체적 대북정책에 대해서는 “말하지 않겠다”고 했다. 정보 유출을 지적하며 “그들이 알아서는 안 되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의 북한 관련 발언은 지난 12일 중거리 탄도미사일 시험 발사를 전후해 이번이 세 번째다. 13일에는 “명백히 북한은 매우 큰 문제로, 강력하게 다룰 것”이라고 경고했다. 워싱턴 외교가에서는 북한이 트럼프 정부의 외교정책 중 최우선 순위에 올라 있다는 분석이 나오고 있다.

워싱턴=박수진 특파원 ps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