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93,600100 -0.11%)은 서울 여의도 키움증권 본사에서 '제20회 키움증권 대학생 모의투자대회' 수상자들에 대한 시상식을 진행했다고 15일 밝혔다.

이번 모의투자대회는 2016년 12월19일부터 2017년 1월26일까지 6주간 진행됐다. 국내 214개 대학, 2400여명의 대학생들이 참가했다. 시상식에는 권용원 대표와 10여명의 수상자가 참석했다.

1위를 차지한 이관태 씨는 114%의 수익률을 기록했다. 2위와 3위인 경희행정과 BeyondKW는 각각 111%와 87%였다. 모의투자대회와 동시에 진행된 해외주식 리서치 리포트 공모전에서는 찐뽀리가 대상을 차지했다.
수상자들에게는 각각 1위 300만원, 2위 200만원, 3위 100만원의 장학금과 여름방학 중 키움증권에서의 인턴십 기회가 주어진다. 1위부터 10위까지 10명의 수상자에게는 아시아 금융시장 탐방 혜택도 있다. 또 해외주식 리서치 리포트 공모전 대상자에게는 500달러의 장학금과 여름방학 중 키움증권에서의 인턴십, 아시아 금융시장 탐방 혜택이 주어진다. 이번 아시아 금융시장 탐방은 3박4일간 홍콩과 싱가포르의 증권회사 방문 등의 일정으로 진행될 예정이다.

염명훈 키움증권 리테일전략팀장은 "미 대선과 국내정세 불안 등 어려운 여건 속에서도 대학생들이 우수한 수익률을 기록했다는 점에서 대단하다고 생각한다"며 "대학생 모의투자대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해, 대학생들이 건전한 투자문화를 형성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겠다"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한경닷컴 산업금융팀 한민수 기자입니다. 제약사 및 바이오기업 등 헬스케어를 담당하고 있습니다. 현재 한국경제신문 바이오헬스부 겸직 중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