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교안 권한대행 "특검, 지금 단계서 연장 검토할 상황 아니다"

입력 2017-02-10 14:27 수정 2017-02-10 14:27
황교안 대통령 권한대행은 10일 박영수 특별검사팀 시한 연장 문제에 대해 "지금 단계에서 연장을 검토할 그런 상황은 아니라고 판단된다"고 말했다.

황 권한대행은 이날 국회에서 열린 비경제분야 대정부질문에서 "특검의 수사 기간이 아직 20여일 정도 남아있다"며 "이는 상당한 기간"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사드(고고도 미사일방어체계) 배치에 관해서는 "국민과 국가의 안위를 지키기 위한 불가피한 자위적 조치"라며 "한미간 협의하고 있는데, 협의 내용대로 가급적 조속한 시간 내 배치해야 한다"고 말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62명 34%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122명 66%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