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안희정 이재명, 주말 촛불집회 앞두고 내부 정비

입력 2017-02-10 06:41 수정 2017-02-10 06:41
더불어민주당 대선 주자들은 10일 주말 촛불집회를 앞두고 공식일정을 최소화했다.

문재인 전 대표와 이재명 성남시장은 이날 공개 일정을 아무것도 잡지 않았다. 대신 문재인 전 대표와 이재명 시장은 비공개로 각계 인사들을 만날 것으로 알려졌다.

안희정 충남지사의 경우 이날 오전 충남도청에서 열린 '도민과의 약속식'에 참석하고, 오후 2시30분에는 민주당 기초자치단체장 연수에 참석해 축사를 한다.

이들 대선 주자들은 11일 열리는 촛불집회를 앞두고 내부 메시지 조율 등을 위한 시간을 가질 것으로 전해졌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00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689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