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GM "올해 역대 최대 19만4000대 팔겠다"

입력 2017-02-10 04:26 수정 2017-02-10 04:26

지면 지면정보

2017-02-10A13면

한국GM은 지난 8일 인천 송도 운서동 네스트호텔에서 전국 대리점 워크숍을 열고 올해 국내시장 판매 목표를 역대 최대인 19만4000대로 내걸었다. 제임스 김 한국GM 사장(왼쪽 네 번째)과 데일 설리번 영업·AS·마케팅부문 부사장(다섯번째), 전국 대리점 대표들이 결의를 다지고 있다.

한국GM 제공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