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군 장성 40~60명 줄인다

입력 2017-02-09 19:02 수정 2017-02-10 05:07

지면 지면정보

2017-02-10A6면

군, 지상군작전사령부 창설
군(軍)이 내년부터 2030년까지 장성 숫자를 40~60명 줄이기로 했다. 또 육군 1군과 3군을 통합한 지상군작전사령부가 내년 말 창설된다.

군 관계자는 9일 “2022년까지 군 병력을 52만2000명으로 줄이면서 간부인력 증원도 당초 계획보다 줄이기로 했다”며 이같이 밝혔다.

군은 현재 1명인 합참차장을 1·2차장으로 구분하면서 1차장을 별 넷인 대장으로 보임하는 방안도 검토하고 있어 사실상 장성 감축 규모는 당초 계획(60명)보다 줄어들 것으로 군사전문가들은 보고 있다.

정태웅 기자 redae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39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749명 63%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