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오늘 국가 안전 구상 밝힌다

입력 2017-02-09 06:19 수정 2017-02-09 06:19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는 9일 '안전'을 주제로 정책구상을 발표한다.

문 전 대표는 이날 오후 서울 광진구 시민안전체험관에서 열리는 싱크탱크 국민성장의 '대한민국 바로 세우기' 6차 포럼에 참석, '국가가 국민의 안전을 책임져야 한다'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한다.

그는 연설에서 "국민의 안전이 국가의 최우선 역할" 이라며 "새로운 정부는 국민의 생명을 지키는 정부"라고 선언할 예정이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137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246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