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재인, '썰전' 출연 … 법대 동문 전원책과 나이 신경전(?)

입력 2017-02-08 15:57 수정 2017-02-08 15:57

썰전에 출연한 문재인 전 대표

‘썰전’에 문재인 전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출연한다.

9일밤 방송되는 JTBC 이슈 리뷰 토크쇼 ‘썰전’에는 지난주에 이어 ‘차기 대선주자 릴레이 썰전’ 코너가 방송된다.

유승민 바른정당 의원에 이은 두번째 출연자는 더불어민주당 문재인 전 대표로 MC 김구라의 진행으로 유시민, 전원책의 날선 질문 공세가 펼쳐졌다.

이날 김구라는 문재인 전 대표의 이력을 소개 하던 중 “전원책 변호사님과 문재인 전 대표님이 경희대학교 법대 동문이다. 두 분 (학번 차이가) 어떻게 되시냐?“라고 물었다.

이에 전원책은 “(문재인 전 대표가) 내 선배님이다. 나는 노느라 학교를 천천히 갔다”며 두 사람의 학연 관계를 설명했다.

그러자 문재인은 “나는 전 변호사님이 선배인 줄 알았다”고 속마음(?)을 밝혔고, 이에 전원책은 “내가 (그럴 줄 알고) 일부러 염색을 하고 왔다”며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미나 한경닷컴 기자 helpe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259명 36%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455명 64%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