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프간 대법원 앞 자폭테러…최소 20명 사망 38명 부상

입력 2017-02-08 08:15 수정 2017-02-08 10:49

KBS 방송화면 캡쳐

아프가니스탄 수도 카불에서 대법원을 겨냥한 것으로 추정되는 자폭테러가 벌어져 최소 20명이 숨지고 38명이 다쳤다고 아프가니스탄 보건부가 밝혔다.

7일 아프간 현지 언론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께(현지시간) 대법원 출입문 앞에서 폭탄 조끼를 입은 한 남성이 자폭했다.

목격자에 따르면 폭발의 위력이 그렇게 크지는 않았으나 당시는 대법원 직원들이 퇴근하는 무렵이어서 사상자가 많았던 것으로 전해졌다.

아직 이번 자폭테러를 저질렀다고 주장하는 단체는 나타나지 않았다.

한경닷컴 뉴스룸
기사제보 및 보도자료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가상통화의 미래, 어떻게 생각하세요?

  • 현대판 튤립 투기이며 화폐로 인정받지 못할 것 782명 59%
  • 결제·지급 수단으로 인정받아 은행 대체할 것 534명 41%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