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골·1도움 구자철 '원맨쇼'

입력 2017-02-06 17:42 수정 2017-02-07 02:05

지면 지면정보

2017-02-07A31면

독일 분데스리가 브레멘전 3 대 2 역전승 이끌어
독일프로축구 분데스리가 아우크스부르크에서 뛰고 있는 미드필더 구자철(28)이 리그 2호골을 쏘아 올렸다.

구자철은 6일(한국시간) 아우크스부르크에서 열린 2016~2017 독일프로축구 분데스리가 19라운드 브레멘과의 홈경기에 선발 출전해 후반 34분에 2-2를 만드는 동점골을 넣었다.

그는 동료 폴 베어하그가 문전으로 올려준 공을 쇄도하며 왼발로 밀어 넣었다. 구자철이 리그 경기에서 골을 넣은 것은 지난해 10월 말 바이에른 뮌헨과의 경기 이후 3개월 만이다.

구자철은 이날 어시스트도 기록했다. 후반 추가 시간에 구자철이 넘겨준 공을 받은 보바디야가 오른발 슛으로 브레멘 골문을 흔든 것. 아우크스부르크는 보바디야의 결승골에 힘입어 3-2 역전승을 거뒀다.

이로써 구자철은 이번 시즌 리그 경기에서 2골 2도움을 기록했다. 시즌 전체로는 컵 대회의 1골 1도움을 더해 3골 3도움이다.

최진석 기자 iskr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고

투표보험설계사·택배기사 등 노동3권 보장, 어떻게 생각하세요?

  • 특수형태 근로자도 노동조합을 결성하고 교섭을 통해 권익을 보호받을 것 400명 37%
  • 4대 보험 적용 등 고용주의 부담이 늘어나면 일자리가 되레 줄 수도 우려 689명 63%
광고